문화류씨 포럼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아이디 패스워드    
 
   
 
     
 

          
View Article  
  작성자  편집인
  제    목  류자미(柳自湄)


류자미(柳自湄)
생몰년 미상. 조선 초기의 문신. 본관은 문화(文化). 자는 원지(元之), 호는 서산(西山). 현감 함(浛)의 아들이다.
1451년(문종 1) 증광문과에 정과로 급제하고 감찰(監察)을 지냈다.
1455년 세조가 단종으로부터 왕위를 선수(禪受)하자 공문(空門)으로 들어가 처음에는 수양(首陽)의 신광사(神光寺)에 있다가 만년에는 서산(西山)으로 옮겼으며, 상왕에 대한 절의를 지켜 일생을 은거하였다.
1456년(세조 2) 사육신 사건이 일어나자 그 중의 한 사람인 성삼문(成三問)의 딸을 데려다 숨겨 길러 며느리로 삼았다.
글씨와 그림에 능하였다. 유작으로 〈지곡송학도 芝谷松鶴圖〉(간송미술관 소장) 한점이 전하고 있다.
1493년(성종 24)에 그린 것으로 추정되는 이 그림은 원체화풍(院體畵風)에 토대를 둔 조선 초기 화조화의 특성을 보이면서, 변각적인 구도와 차륜엽법(車輪葉法)의 소나무 묘사 등에서 남송대(南宋代) 마하파(馬夏派)의 화풍을 반영하고 있다.
양산(梁山)의 구산사(龜山祠)에 제향되었다.


 
       

Next   류전(柳琠) 편집인
Prev   류위 柳湋 편집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