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류씨 포럼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아이디 패스워드    
 
   
 
     
 

          
View Article  
  작성자  편집인
  홈 URL  http://blog.daum.net/ryujise/?t__nil_login=myblog
  제    목  류택(柳澤)
 

류 택 ( 柳 澤 )      

 

<류택 : 고려 고종조 문신. 대승공 8세>

 

공은 문간공 공권(公權)의 차자로 어려서부터 천품이 강직하고 행실이 단중하여 학문에 전력하였다. 명종조(明宗朝)에 약관(弱冠)으로 문과(文科)에 급제하여 24년 갑신(1194)3월, 봉어(奉御)로 재직중 (金)나라에 사신으로 다녀왔다.

희종(熙宗)6년 庚午 6월 비서감(秘書監)으로 동지공거(동지공거)가 되어 김홍(金泓)등 33인을 선발하였다.

고종(高宗) 3년 병자(1216) 3월, 선경전(宣慶殿)에 장경회(藏經會)라는 불교의식의 집회를 호화롭게 배풀었다. 당시 한림학사(翰林學士)로 있던 공께서 상소로써 그 폐단을 극력 간하였는데 그 소문(疏文)은 대략 다음과 같다.『비록 지극히 근실한 생각을 스스로 독실히 하여 정사를 게을리 하지 않고 있사오나, 불행히도 이 어려움이 많은 시기를 당하여 이 같은 호화스런 집회를 베푸심은 능히 제어(制御)하지 못한 탓입니다.』하였다. 이때 옆에 있던 간의대부 박현규(諫議大夫 朴玄圭)가 왕에게 아뢰기를 『류모(柳某)의 이른바 능히 제어하지 못한다 함은 필시 진강공 최충헌(晋康公:崔忠獻)을 제어하지 못했다고 지적한 말입니다』하고, 한편 서리(胥吏)를 시켜 당시 세도가 절정에 달했던 최충헌에게고발하였다.

최충헌이 즉시 공을 불러 이 사실을 물으니 공께서 크게 웃으면서 기색이 태연자약하였다. 이에 사람들이 이르기를 『박현규가전부터류택과숙감(宿憾)이 있던 때문으로 이 말을 최충헌에게알려충돌질한것이다』하였다.

당시에 최충헌이국권을잡고세도를부리니문인학사(문인 학사)들이 시부(시부)를 지어 그에게 아첨하는 무리가 많았으나 공께서는 홀로 아부하지 않고 오히려 풍자(풍자)의 상소로서 그를 배척하니 사람들이 모두 공의 굳굳한 기개를 흠앙하여 마지않았다.

추밀원우승선(樞密院右承宣), 진현관대제학(進賢館大提學),을 거쳐 9년 임오(1222) 12월에 상서좌복야(尙書左僕射)에 승진하고 이듬해 6월 지공거(知貢擧)가 되어 조균정(曺均正)등 29인을 선발하였다.

 

배위 전주이씨(全州李氏)는 내시집주 인(內侍執奏 璘)의 따님인데 인은 바로 조선 태조 이성계(조선 태조 李成桂)의 6세조이다.

1남을 두어 경(璥)이니 바로 고종조에 최씨(崔氏)의 武斷政治를 종식시켜 위사 일등공신(衛社一等功臣)에 책록되고, 관직이 첨의중찬(僉議 中贊)에 오른 문정공(文正公)이다.

공의 묘소가 지금 경기도 장단군 진서면 전재리(京畿道 長湍郡 津西面 田齋里)에 계셨는데, 수 백 년 동안 실전하였다가 조선 고종(高宗) 3년 병인(1866)2월에 후손 병준(秉濬),기영(基榮)등이 유주류씨세장도(儒州柳氏世葬圖)를 발견하여 갖은 고난 끝에 형조판서 이용희(李容熙)의 계주(啓奏)로 왕의 전지(傳旨)가 내려 드디어 봉축하고, 6년 己巳(1869)에 묘비를 개수하였다. 묘표는 영의정 김병학(金炳學)이 짓고, 병조판서 신헌(申櫶)이 글씨를 썻다.

추기 ; 1993년 포천 모성재에 추배하고 매년 음 9월회일 향사한다.
--------------------------

※高麗史열전 신증동국 輿地勝覽 墓表  /문화류씨세보, 문류보감,고려사 열전

// 편집정리도산류영렬  


 
       

Next   류경(柳璥) 편집인
Prev   류언침(柳彦침) 편집인